밤풍경

가을나그네#

영원과 하루 2015. 9. 8. 04:22

 

 

 

별빛 먹은 찬이슬아

밤을새워 내려주렴

 

그래

혼자가 아니야

그래도 네가 화려 하구나

자랑마라

달맞이꽃아

 

송구한듯

달빛으로 피어난 걸 보니

 

네 사랑도

떫진 않구나

 

 

 

 

 

 

 

 

 

 

 

 

 

 

 

 

 

 

 

 

 

 

 

 

 

 

 

 

 

 

 

 

 

 

 

 

 

 

 

 

 

 

 

 

 

 

 

 

 

 

 

 

한꺼번에 몰려든 가을기분에 떠나고 싶은 길

헤아릴 수 없습니다
바람이 쌩~~ 부는 곳이라면 좋겠습니다
별비를 맞고 달빛에 젖고

안개가 앞을 분간 못하게 하는 새벽이어도 좋겠습니다
새벽여명빛이든 저녁노을빛이든

붉은하늘을 마음것 품을 수 있는 곳이라면 좋겠습니다

 

 

 

 

 

11513

 

 

'밤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냥  (0) 2021.12.07
天地間  (0) 2016.08.16
그대생각 On  (0) 2014.10.21
가을나그네  (0) 2014.09.02
하늘에서 빛이 내려오다.김포공항편  (0) 2008.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