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돋이,넘이

공현진

영원과 하루 2022. 1. 4. 04:15

 

 

새해

많이

받으세요

 

 

 

 

 

 

 

 

 

 

 

 

 

 

 

 

 

 

 

 

 

 

 

 

부지런한 목수는

아침에 틀을 짜고

점심에 형태를 채우며

저녁에 마무리한다.

 

 

 

 

2022. 01. 01. 고성 공현진 옵바위(수뭇개바위).

'해돋이,넘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뜨거운 당신처럼  (0) 2022.02.01
뜨거운 이름  (0) 2021.01.05
이런!  (0) 2020.01.21
붉은 태양  (0) 2020.01.07
붉은 태양  (0) 2017.0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