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개

물의 변신(안개)

영원과 하루 2022. 8. 9. 04:09

 

한쪽으로만 치우친다면

다시 시작이란 없을 거야

성향이 그렇다 치더라도

역으로 쳐야 균형이 이뤄지겠지

꽃의 향기 뒤에 숨어 애쓰는 뿌리의 힘처럼 말이야

떠오르는 분신만이 균형이 힘이야

변신하리라

물이 아니야

안개야

솟구쳐 오르리라

부딪치지도 말고

쓰다듬으며 감싸리라

깨지지 않고 조화롭게 섞기어

마음대로 풍경과 풍경을

몽롱하게 짜깁기 하리라

 

 

 

 

 

 

 

 

 

 

 

 

 

 

 

 

 

 

 

어디서 봤을까?

언제 만났을까?

처음이어도 낯설지 않은 건

꿈결인가

산봉우리 소나무 개여울 왜가리

원추리 달맞이 참나리......

안개가 수놓은 동강의 새벽

그대로 있으라

문을 닫고 싶었네

풍경의 감옥에 갇혀 버렸네.

 

 

2022. 08. 04.  정선 동강.

'안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의 변신(안개)  (8) 2022.08.09
  (0) 2022.04.19
함께라서  (0) 2021.11.30
낙엽  (0) 2021.11.23
주산지 왕버들  (0) 2021.11.16
가을이 말을거네  (0) 2021.1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