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수

여뀌

영원과 하루 2022. 6. 14. 04:15

 

멀리서 바라보지만 말고

안으로 들어가서 손을 잡고

사랑한다고

말해야지

아니더라도 그렇다고

말해 줘야지

그럼 우리사랑 싹트게 되는 거야

 

 

 

 

 

 

 

 

 

 

 

 

 

 

 

 

 

 

 

 

 

멀리서 보면 그냥 초록이야

지나치면 그냥 빨강이야

속으로 들어가서

가까이 보면

잎이고 꽃이야

자세히 보면

도꼬마리고 

여뀌야

 

 

2022. 06. 10.  제천 청풍호

 

'호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래된 순도  (3) 2022.11.22
시간의 江  (0) 2022.06.07
새 길을 걷지  (0) 2022.05.31
자유로이  (0) 2022.03.01
우아한 飛上비상  (0) 2022.0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