흐름

"사랑합니다"

영원과 하루 2021. 7. 6. 04:17

 

숨겨있으면 무슨 소용이랴

드러내지 않은 보석은

묻혀있는 하찮은 돌 

바닥을 훑어서라도 캐내야 빛이 나지

 

"사랑합니다"

드러내어 보여야 해

쓸수록 

하염없이 솟아나는 샘물처럼

"사랑합니다" 라는

가장 위안되는 말

지속해서 퍼내야 해

줄줄이 샘솟게 해야 해

 

 

 

 

 

 

 

 

 

 

 

 

 

 

 

 

 

 

 

 

 

 

 

 

 

 

흩어진 구슬도 꿰어야 보석이 되듯

숲 속의 샘물도 퍼내야 맑아지듯

한낮의 폭염인데

허리까지 가슴까지의 깊이에서

힘겹게 걷어올리는 강바닥의 재첩

보석은 숨어있는 것을 캐내는 일이었구나

 

 

하동포구, 재첩잡이

'흐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오래오래  (0) 2021.05.04
錯亂착란의 봄  (0) 2020.03.10
우아한 飛上  (0) 2020.02.18
댕~ 댕~~ 댕~~~  (0) 2019.01.15
어지러워서 흔들린다  (0) 2018.12.11